[PR] 데일리호텔, 2030세대가 뽑은 워너비 호텔과 방문 트렌드 발표

조회수 301


선호도 1위 호텔은 ‘시그니엘 서울’, 20대, 커플 단위 고객이 가장 높은 관심 보여

데일리호텔, 2030세대가 뽑은 워너비 호텔과 방문 트렌드 발표


  • 데일리호텔, 워너비 특급호텔로 보내주는 ‘영영없을 가격’ 이벤트 1만 5천개 사연 분석

  • 워너비 호텔 Top3는 시그니엘 서울, 서울 신라호텔, 인천 파라다이스 시티 호텔

  • 20대 56%, 30대 29%, 40대 9% 참여, 2030세대 특급호텔에 대한 관심 가장 높아

  • 호텔 방문 키워드 1위는 연인, 기념일과 휴가는 각각 2,3위 차지


(2018.11.13 서울) No.1 호텔&레스토랑 예약 앱 데일리호텔(대표 신인식, www.dailyhotel.co.kr)은 원하는 호텔을 1% 가격에 묵을 수 있는 ‘영영없을 가격’ 이벤트에 응모한 1만 5천개의 응답 데이터를 분석, 고객이 뽑은 워너비 호텔 리스트와 방문 사유, 지역 등의 트렌드를 발표했다.


영영없을 가격은 워너비 호텔에 묵고 싶은 사연을 응모해 매일 1명씩을 추첨, 총 9명을 원하는 호텔에 특급가격으로 보내주는 이벤트로, 9일간 약 1만 5천명이 참여할 만큼 큰 호응을 얻었다.


워너비 호텔 1위는 바로 시그니엘 서울이었다. 지난 10월 아시아 최고의 호텔로 선정되기도 한 시그니엘 서울은 환상적인 전망과 세련된 인테리어, 하늘 위에서 제공되는 품격 있는 서비스까지 모두 갖춰 가장 많은 고객들이 경험해 보고 싶은 호텔 1위로 꼽았다.


워너비 호텔 2위는 서울 신라호텔, 3위는 인천 파라다이스 시티 호텔이 선정되었다. 서울 신라호텔은 도심 속에서 격조 높은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데일리호텔 고객이 직접 뽑은 데일리 트루어워즈에서 가족 스테이 부문 최고의 스테이에 선정된 곳이다. 인천 파라다이스 시티 호텔은 아트 갤러리, 온수풀, 실내 테마파크 등을 갖춘 복합리조트로 각광받고 있어 두 호텔 모두 가족과 함께 방문하고자 하는 사연이 주를 이뤘다.


이번 이벤트는 20대의 참여가 가장 도드라졌다. 20대는 응모자 중 절반 이상인 56%를 차지해 특급호텔에 대한 관심과 방문 의지가 가장 높은 세대임을 알 수 있었다. 30대는 29%를 차지해 2030세대가 호텔을 소비하는 주요 계층으로 파악되었다. 40대는 9%의 참여율을 보였다.


워너비 호텔에 묵고 싶은 사연의 키워드를 분석한 결과, 가장 눈에 띈 것은 함께 방문하는 주체, 그 중에서도 남자친구, 여자친구와 같은 연인이었다. 20대의 참여가 가장 높았던 만큼 커플 단위로 호텔을 방문하고자 하는 고객이 많았음을 알 수 있다. 두 번째로 많이 등장한 단어는 기념일이었다. 호텔에서 생일, 결혼기념일과 같은 특별한 날을 축하하고 싶은 사연도 상당수 차지했다. 그 다음으로는 휴가와 휴식이 많이 등장해 호텔을 평범한 일상에서 벗어나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으로 여기는 고객이 많다는 점을 확인할 수 있다. 가족 역시 빈번하게 언급된 단어로, 가족에게 특별한 시간을 선물하고 싶은 사연도 많았다.


워너비 호텔로 꼽은 호텔이 가장 많이 분포한 지역은 서울이 49%로 가장 높았고 부산이 28%로 그 뒤를 이었다. 특히 서울은 특1급 호텔이 밀집되어 있어 계절에 관계없이 특급호텔의 서비스를 경험하고 싶은 고객이 꾸준하다는 분석이다. 인천과 제주는 각각 13%, 8%를 차지했다.


데일리호텔 신인식 대표는 “영영없을 가격 이벤트를 통해 고객이 선호하는 호텔과 방문 목적 등 고객의 생각을 가까이에서 들을 수 있었다”며 “고객의 목소리에 더욱 귀기울여 더 많은 분들이 데일리호텔을 통해 특별한 하루를 경험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데일리호텔은 호텔에서의 하루를 더욱 풍성하게 할 레스토랑 기획전도 진행 중이다. 이달 23일까지 서울 웨스틴조선 호텔의 아리아, 루브리카, 나인스게이트, 조선델리와 부산 웨스틴조선 호텔의 까밀리아, 오킴스, 파노라마 라운지, 셔블 등 웨스틴조선 호텔 레스토랑을 최대 23%할인된 특가로 제공한다. 자세한 사항은 데일리호텔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끝)